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에 글쓰기는 회원이 아니어도 가능합니다. 

Title가해2022-12-14 15:12
Name

 


  2022  11월 27일 : 오경혜 (루시아)


  매일 미사책 (참고 : 가톨릭 굿뉴스)

          

매일 미사 책이 만들어진 이유미사 참석을 위한 독서복음성가기도문

  을 미리 읽고  묵상하며 지적 내적으로 마음의 준비를 하는 예습용 책.

매일 미사 책은 어떻게 만들어졌나 

  2차 바티칸 공의회 후 전례부분을 3등분하여 가해는 마태오 복음나해

  는 마르코 복음다해는 루까 복음요한 복음은 사순절과 대림절의 핵심 전

  례부분으로 하고 있다년도수 나누기 3하여 나머지가 1 이면 가(A), 2

  면 나(B), 0이면 다(C) ,  2023년은 가해가 된다

 

- 2022 11 27(대림 제 1주일부터 교회는 새로운 가(A)해를 맞는다.

  ‘제의의 자색이 뜻하는 의미는 첫째 근신(삼가조심)  둘째는 기다림 이라

  (아기 예수 탄생을)  주일 미사 신부님의 강론 시간에 말씀해 주셨다.

지난 3년 은총의 고리줄 

   2020 (가해): 첫 손녀가 태어나 할아버지 할머니 계급을 받게 되었다.

   2021 (나해): 동부에서의 40년 내공을 감사로 남기고 덴버로 이사왔다.

   2022 (다해): 나는 레지오 팀으로남편은 복사단으로 새로이 가입했다.

 

 

 


   - 체험:  2002년 매일 미사 책이 일반 신자들에게 보

  급되자  가볍고 편하여 너도 나도 가방 속에 넣고 두

  꺼운 옛 성경책은 은밀히 밀려나게 된다.

  본당 신부님께서는 두꺼운 성서책을 찿아보고 손 때

  묻은 책을 가지고 다니라고 누차 부탁 하지만 신자들

  은 주일 미사 때도 이 책만 사용하게 이른다.

            

  새로 오신 보좌 신부님의 스마트 폰 강론과 명강의로

  신자들도 새로운 문화를 따르듯  성무일도까지  폰에

  의지한다주임 신부님께서는 매일 미사책을 권 하

  고 또 권하신다.  첨단 시대가 몇 번씩 더  덮친다해도

  우리주 예수 그리스도의 말씀은 영원히 살아있다.

Comment
Captcha Code
(Enter the auto register prevention 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