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에 글쓰기는 회원이 아니어도 가능합니다. 

Title내 몸과 영혼을 당신께---마더데레사2021-11-27 01:38
Writer

내 몸과 영혼을 당신께

 

전 세계에 700여개의 사랑의 복지재단을 세운

사랑의 어머니 마더 테레사 .

그러나 정작 자신의 죽음을 앞두고

그녀가 가진 것이라고는

낡고 바늘로 꿰멘 수녀복 한벌밖에 없었습니다.

죽음의 그 문턱에서 조차도

의사 선생님의 손을 붙잡고

" 선생님..길거리에 버려진 가난한 사람과

똑같이 수술해 주세요 "라고 부탁했습니다. "

그녀가 병원에서 죽음을 기다릴 때

전 세계의 수많은 인사와 사람들이 그녀에게

찾아왔습니다.

어느날 한 젊은이가 테레사에게 묻습니다.

" 수녀님!

수녀님은 아무 것도 없는 상태에서

어떻게 그토록 많은 일들을 하실 수 있었습니까? "

이때 수녀님은 유언과 같은 말씀을 하셨습니다.

" 기차안에서 가난한 자를 위해 너를 사용하겠다라고

주님께서 말씀하셨을 때 나는 내 몸과 영혼을 그분께

드렸습니다.

말씀을 받은 18살 때부터 지금까지 나는 잠들어 있었고

주님께서 내안에서 이 일들을 행하셨습니다.

그리고 죽음을 앞둔 지금 저는 깨어났습니다. "

하느님께 더 많이 쓰임 받기를 원하는 사람은

자신을 더 많이 비워야 합니다.

자신으로 채워진 자리에는 하느님께서도 더 채워줄 것이

없기 때문입니다.

지금 이 순간,

내 자신이 하느님을 위해 무엇을

할 수 있다는 교만함을 가지고 있진 않습니까?

마지막으로 그녀가 매일 밤 기도의 마지막 부분에

고백하는 내용을 전해 드립니다.

" 하느님, 내 몸과 영혼을 당신의 도구로 사용하여 주시옵소서 "

나를 받으옵소서

아버지,

제가 가지고 있는 것이라곤 당신의 마음을

상하게 하는 죄밖에 없습니다.

제가 하느님을 위해 무엇인가를 할 수 있다는

교만을 버리게 하소서.

지금 이 순간 내 자신안에 있는

제 계획과 생각 모두를 버리고

아버지의 계획과 은총만을 갈망합니다.

이 몸과 영혼을 아버지께서 원하시는

기쁜 도구로 사용하여 주시옵소서!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를 통하여 기도 드립니다. 아멘.

 

-퍼온글-

Comment
Captcha Code
(Enter the auto register prevention 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