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에 글쓰기는 회원이 아니어도 가능합니다. 

Title2022년5월8일 7시 새벽미사 강론요약 -신은근 바오로신부님2022-05-08 08:38
Writer

부활제4주일 (성소주일)복음(요10,27-30)
27 내 양들은 내 목소리를 알아듣는다. 나는 그들을 알고 그들은 나를 따른다.
28 나는 그들에게 영원한 생명을 준다. 그리하여 그들은 영원토록 멸망하지 않을 것이고, 또 아무도 그들을 내 손에서 빼앗아 가지 못할 것이다. 29 그들을 나에게 주신 내 아버지께서는 누구보다도 위대하시어, 아무도 그들을 내 아버지의 손에서 빼앗아 갈 수 없다. 30 아버지와 나는 하나다.”

교우여러분
오늘 복음의 주제 목소리
목소리- 목에서 나는 소리
목숨-목에서 내는 숨
성소- 거룩한 부르심
좋은소리를 듣고 좋은말을 한다.
거룩하시다. -쌍뚜스- 어원 끊어버린다.

하느님의 부르심
1. 생명을 갖고 태어 났다는 그자체
그때에 주 하느님께서 흙의 먼지로 사람을 빚으시고, 그 코에 생명의 숨을 불어넣으시니, 사람이 생명체가 되었다.(창2,7)

내몸안에 그분의 숨이 있다.
나에게 들려주시는 그분의 목소리는 무얼까?
메세지를 읽기시작하면 자신의 삶이 조금씩 변화되기 시작.
행복은 내가 만들어나가기 시작해야.
( 새소리에서, 나무, 구름을 보며)
사건들속에 숨겨져 있는 그분의 목소리를 들어야.
성소주일. 그분의 부르심을 듣는 시간.
자연을 생각하는 날이기도.
자녀.
보이지 않는 뿌리.
자선은 자랑해서는 되지 않는일.
남 앞에 드러내려고 할 때 어둠이.
내양은 내목소리를 알아 듣는다.
기쁨과 행복은 내가 나누어주는 것.



목자의 음성을 듣고 따라 가는 양들 속에 내가 있습니다.


2020. 5. 3. 부활4주일(가정주일) – 대한성공회 송파교회하나님의 양은 하나님의 음성을 듣는다 - Home | Facebook 


Comment
Captcha Code
(Enter the auto register prevention co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