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에 글쓰기는 회원이 아니어도 가능합니다. 

Title예수님, 그분은...2024-06-08 05:28
Name

예수님, 그분은...

그분은 태어날 때 사람들 누구도 반기지 않았다.

그분은 사시는 동안 재물을 소유하지 않았다.

그분은 자신을 위해 살지 않고 타인을 위해서만 살았다.

그분은 세상 사람들이 지은 죄를 혼자 다 짊어졌다.

그분은 세상의 모든 믿는 이를 구원했다.

그분은 당신도 구원했다.

그분은 나도 구원했다.

 

높아지려 하는 자는 결국에 낮아지고,

죽기까지 낮아지고자 하는 자는 결국은 높아진다.

 

그분은 누구인가? 그분은 예수였다.

 

나폴레옹은 말했다. “나는 칼로 세기를 정복하려 했지만 실패했다.

그러나 예수는 칼을 쓰지 않고도 어떻게 온 세상을 정복했는가?”

 

" 왼 뺨을 때리면 오른 뺨도 내어주라.

주린 자에게 네 먹을 것을 나눠주라.

나그네를 네 집에 들이라.

미워하지 말라.

너희는 서로 사랑하라.

원수마저도 사랑하라."

 

이 말씀은 33세 육신의 인생을 마감한 예수가 한 말씀이다.

" 미워하는 자를 사랑하는 자는 곧 나를 사랑하는 것이다."

 

-퍼온글-

오늘의 말씀과 묵상. 예수 성심 대축일(06/16/2023)


Comment
Captcha Code
(Enter the auto register prevention code)
Prev예수 성심 성월2024-06-10
-예수님, 그분은...2024-06-08
Next2024년 5월 31일 성모의 밤 Level 102024-06-05